180616125550.jpg

 

 정부가 국회에 제출한 토지 관리에 관한 보고서에 따르면 지금까지 토지 사용자에게 할당된 토지 면적은 2685만 ha로 전국의 토지 면적(3312만 ha)의 81.1%를 차지하고 있다.

 이 가운데 해외 조직·개인 및 재외 베트남인이 사용하는 토지 면적은 4만 6140ha로 할당된 토지 면적 전체의 0.2%를 차지한다. 또 토지에 의한 세입(토지 사용료, 토지 임대료, 농지 사용세, 농업 목적 이외의 토지 사용세)는 해마다 증가하고 국가 예산에 크게 기여했다.

 땅에 의한 세입은 2013년 54조 4340억 VND으로 2017년에는 그 2배 가까이인 104조 4000억 VND으로 늘어났다. 2018년 1-4월기의 땅에 의한 세입은 32조 2000억 VND이었다.

 지방 자치 단체는 토지 할당 권한을 부여 받고 있지만 중앙 정부가 관리를 제대로 하지 않아 지방 자치 단체가 국방·치안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는 장소에 있는 땅을 부적절한 대상에 할당한 것도 현실이다.

 또한 환경 자원 당국은 2014년부터 2016년까지 3년간 토지 사용을 검사한 결과 토지를 부적절하게 할당된 250개 조직의 토지 면적 1만 6755ha에 대해 토지 사용권을 환수하도록 제안했다.
발췌 번역 / 정리 - ⓒ 비나한인 http://www.vinahanin.com


 

베트남 진출,선택이 아닌 필수 !  「비나한인 종합 랜딩 서비스

베트남(전국) 법인설립, 공장설립, 투자 진출을 의한 선행조사, 시장조사, 임대공장, 공단입주선정, 주택 사무실 임대 아파트 부동산 컨설팅 등 베트남 비즈니스 관련 내용이나 투자 초기 필요로 하는 것에 대해 1차 무료상담을 받아 보시기 바랍니다.

- 비나한인의 모든 서비스 진행은 비나한인 소속(상주)의 변호사 등 각 부분 해당 전문가에 의해 직접 수행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