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43511258.jpg

 

 한국계의 삼성 전자 베트남(SEV)는 2017년 수출액 500억 USD의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SEV의 새 사장으로 최근 취임한 심원환 사장이 29일 호치민 인민 위원회의 Nguyen Thanh Phong 주석과 면담시 밝혔다.

 SEV는 홍강 삼각주 지방 박닌 성 동북부 지방 타이 응웬 성, 호치민시 등 3군데에 대규모 제조 거점이 있으며 종업원 수는 합계로 약 16만 5000명에 이른다. 호치민시에 있는 삼성 가전 콤플렉스(Samsung CE Complex=SEHC)에서는 약 7000명이 일하면서 제품의 약 90%를 수출하고 있다. SEHC의 올해 수출액은 약 35억 USD로 예상되고 있다.

 2016년 신형 스마트 폰"갤럭시 노트 7(Galaxy Note 7)"의 발화 사고로 이 제품의 생산·판매를 중단했지만 SEV의 매출액은 463억 USD에 달했다. 이 가운데 수출액은 전년 대비+9.9% 늘어난 399억 USD로 베트남 수출 총액의 22.7%를 차지했다.

 심 사장은 SEV는 부품 현지 조달률을 높이기 위해서 주변 산업 발전을 모색해 왔다며 향후도 베트남 정부나 호치민시와 협력하여 베트남 기업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Phong 주석은 SEV의 활동을 높이 평가한다고 하고 함께 투자 환경 개선 노력을 계속해 줄것을 당부 했다.

- 발췌 번역 / 정리 - ⓒ 비나한인 http://www.vinahanin.com


 

베트남 진출,선택이 아닌 필수 !  「비나한인 종합 랜딩 서비스

베트남(전국) 법인설립, 공장설립, 투자 진출을 의한 선행조사, 시장조사, 임대공장, 공단입주선정, 주택 사무실 임대 아파트 부동산 컨설팅 등 베트남 비즈니스 관련 내용이나 투자 초기 필요로 하는 것에 대해 1차 무료상담을 받아 보시기 바랍니다.

- 비나한인의 모든 서비스 진행은 비나한인 소속(상주)의 변호사 등 각 부분 해당 전문가에 의해 직접 수행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