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0227101456.png

 

 세계 각국의 비리를 감시하는 비정부 조직(NGO)의 투명성 기구(Transparency International=TI)는 22일"2017년 세계 부패 인식 지수(CPI)"을 발표했다. 여기서 베트남의 지수는 2016년부터 2포인트 올라 35포인트로 순위는 세계 180개국·지역 중 107위로 전년 보다 6단계 순위가 올랐다.

 이 랭킹은 세계 은행(WB), 아프리카 개발 은행(AfDB), 세계 경제 포럼 등 세계 12개 조직의 데이터에 기초하여 비리가 아닌 부패도가 가장 낮은 상태를 100포인트, 부패도가 가장 높은 상태를 0포인트로 수치화한 것으로 1995년부터 매년 발표되고 있다.

 공산당과 베트남 정부는 2017년 고급 간부가 개입한 중대한 독직 사건의 재판과 국제 기준에 맞춘 법 개정 등 부패 방지 노력에 주력하는 등 일정한 성과가 인정된 것이었다.

 그러나 TI는 베트남의 35%포인트는 여전히 부패도가 높음을 표했으며 특히 공공 분야에서 심각하다고 지적한다. 이 때문에 TI는 베트남이 투명성을 개선시키려면 국회 감시에 의한 효과나 사법 기관의 심리 및 처분의 독립성의 향상을 추진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오랫동안 CP I1위(부패도가 가장 낮은 국가)에 차지하고 있던 덴마크는 2017년에 88점으로 2단계 순위가 떨어졌고 뉴질랜드가 2016년부터 1% 포인트 하락한 89점으로 1위에 올랐다. 네덜란드, 노르웨이, 스위스가 85점으로 동률 3위를 차지했다. 180개국에서 가장 부패도가 높았던 곳은 소말리아.

 아시아 지역에서는 싱가포르가 84점으로 1위 자리를 유지하고 아프가니스탄이 177위로 역내에서 부패도가 가장 높았다.

 동남아에서는 베트남(107위), 태국(96위)이 전년에 비해 순위가 오른 반면, 말레이시아는 55위에서 62위로 필리핀은 101위부터 111위로 라오스는 122위부터 135위로 각각 순위가 크게 떨어졌다.
- 발췌 번역 / 정리 - ⓒ 비나한인 http://www.vinahanin.com


 

베트남 진출,선택이 아닌 필수 !  「비나한인 종합 랜딩 서비스

베트남(전국) 법인설립, 공장설립, 투자 진출을 의한 선행조사, 시장조사, 임대공장, 공단입주선정, 주택 사무실 임대 아파트 부동산 컨설팅 등 베트남 비즈니스 관련 내용이나 투자 초기 필요로 하는 것에 대해 1차 무료상담을 받아 보시기 바랍니다.

- 비나한인의 모든 서비스 진행은 비나한인 소속(상주)의 변호사 등 각 부분 해당 전문가에 의해 직접 수행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