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0207054422.jpg

 

 미국 싱크 탱크인 헤리티지 재단이 발표한 2018년판 "경제 자유 지수(Index of Economic Freedom)"에 따르면 베트남 경제 자유도는 전년 대비 +0.7%포인트 오른 53.1점으로 세계 180개국·지역 중 141위에 올랐다. 한국의 경제활동 자유도 순위는 27위에 랭크됐다. 2017년에 비해 4계단이나 떨어졌다. 일본은 지난해에 비해 +2.7%포인트 오른 72.3점으로 세계 30위였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는 베트남이 43개국·지역 중 35위로 캄보디아(58.7%포인트, 22위), 미얀마(53.9%포인트, 33위)라오스(53.6%포인트, 34위)를 밑돌고 있다.

 세계 경제 자유도는 61.1% 포인트로 조사를 시작한 이후 가장 높았다. 베트남은 "다소 불편"(50.0~59.9포인트)으로 분류됐고 세관 정책의 개혁과 비리 삭감, 법 제도의 효율화에 따른 경제 자유도도 전년보다 개선되고 있는 한편 무역의 자유도나 노동의 자유와 재산권 보호 등의 지표가 여전히 낮게 평가되고 있다.

 경제 자유도가 세계 제일은 조사 시작 후 24년 연속으로 홍콩, 홍콩은 전년 대비+0.4%포인트 오른 90.2%포인트였다. 이하 ◇ 2위:싱가포르(88.8포인트), ◇ 3위:뉴질랜드(84.2포인트), ◇ 4위:스위스(81.7포인트), ◇ 5위:호주(80.9%포인트)로 이어졌다.

 경제 자유 지수는 각국의 경제 활동의 자유도를 100점 만점으로 지수화한 것으로 점수가 높을수록 자유도가 높게 된다. 평가 지표는 "법 제도","정부의 규모","관리 감독의 효율성","시장 개방"등 4분야의 각 3개 항목의 12 항목으로 항목에는 ◇ 재산권 보호, ◇ 비리의 적음, ◇ 정부 지출의 적음, ◇ 재정 건전성 ◇ 비즈니스의 자유도 ◇ 노동의 자유도 ◇ 통화의 자유도 ◇ 무역의 자유도 ◇ 투자의 자유도 ◇ 금융의 자유도 등이 있다.

- 발췌 번역 / 정리 - ⓒ 비나한인 http://www.vinahanin.com


 

베트남 진출,선택이 아닌 필수 !  「비나한인 종합 랜딩 서비스

베트남(전국) 법인설립, 공장설립, 투자 진출을 의한 선행조사, 시장조사, 임대공장, 공단입주선정, 주택 사무실 임대 아파트 부동산 컨설팅 등 베트남 비즈니스 관련 내용이나 투자 초기 필요로 하는 것에 대해 1차 무료상담을 받아 보시기 바랍니다.

- 비나한인의 모든 서비스 진행은 비나한인 소속(상주)의 변호사 등 각 부분 해당 전문가에 의해 직접 수행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