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베트남 생활정보 커뮤니티

비나한인 회원 게시판
자유게시판에는 베트남에 진출한 '한인 업체'나 관련 내용에 한하며 행사 알림, 구인/구직, 제한적(한인업체) 광고/홍보를 허용하고 있습니다만, 비나한인과 동일 또는 유사 업종 그리고 불법이나 풍속 업종, 관습 상 사회적으로 부정적인 업종의 경우에는 게재가 불가하며(바로 삭제), 그 외 업종 등록 시에는 회사명, 베트남 소재 업체 주소지,연락처(고정 전화)를 꼭 기재 하여야 합니다. 필수 기재 3개 항목 회사명, 베트남 사업장 주소지와 연락처(전화번호)가 한 개라도 누락된 게시물은 예고 없이 삭제 되며, 반복 시에는 활동이 중지 됩니다.

- 글 등록, 댓글 작성은 '로그인 후''글쓰기(등록)' 이 가능합니다.

조회 수 6142 추천 수 0 댓글 3
호치민 부동산 메인 배너-01.png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신문고를 두드리며 카풀을 찾고 있지만, 아직까지 못 찾은 관계로 하노이 미딩에서 베찌까지  버스로 출퇴근을 이틀째 시도 하고 있습니다. ^^
 
오랜 이산 가족 생활 쪽 내고 같이 사는 것 까진 좋은데, 집과 회사가 너무 멉니다.
하노이 -베찌간 약 100km , 약 1시간 30~2시간 정도 소요, 택시 타면 요금이 80만동 정도 나오는 곳 입니다.  이전 주말 교회 나올때만 하노이 나오던 시절에는 무조건 택시로 다녔으나 매일 출퇴근을 80+80 = 160 만동이나 주고 할 수는 없는 노릇인지라...
 
어떻게든 되겠지 막연한 자신감으로 남들 다 무모하다고 말리는 버스 출퇴근을 감행 했습니다.
 
다들 어떻게 그 거리를 통근 하냐고 절대 불가능 하다고 한 소리를 모으지만, 내 뭔가를 보여주리라  두두둥..
 
오후 5시 업무 끝내고 회사 밖 큰 길로 나갔습니다.  불현듯 5시 이후에 버스가 없다고 들었던 말이 생각이 났습니다.
길가에 있는 가게에 들어가서 안면있는 벳남 가게 주인한테 지금 하노이 행 버스가 있냐니까, 5시 이후에는 없댑니다. 우띠.. 이래서  맘 먹은 첫날부터 빵구나는가 싶었는데...
벳남 아찌 말이 여기서 세옴으로 20분정도 걸리는 시내 나가면 버스가 있댑니다. 자기가 3만동에 세옴 해 준답니다.
 
하노이까지 버스비가 4만동인데, 세옴비가 3만동, 좀 과하다 싶으면서도 집에서 기다리고 있을 식구들이 아른 거려서 낼름 오토바이 뒤에 올라타서, 시내에 있는 버스 정류장( 벤 세뷧) 으로 향했습니다.  아저씨 현란한 라이딩 기술을 발휘했음에도 불구, 이미 버스 정류장에는 차가 한대도 남아 있지 않았습니다. 왕 허탈.. 그냥 갈 수는 없어서 별 기대 없이 버스 표 끊는 곳 같은 곳에 가서 하노이 행 버스 없냐고 물어나 봅니다. 길가를 가르키며 저기 가서 걍 타랍니다. 길가에서 시내 버스 처럼 잡아 타고 갈 거면 버스 정류장은 왜 만들어 놨는지 이해는 할 수 없지만, 마침 그 아저씨가 가르키는  손끝에  버스 지나가는 것이 보입니다.  차. 오토바이 들이 무섭게 질주하는 도로를 무서운 돌파력으로 가로질러 무사히 버스 승차, 상태야 애당초 기대조차 안해서 그저 버스에 몸을 실었음에 감사 하는데,  버스 기사 부터 차장. 승객까지 정신 없이 피워대는 담배 연기에 돌아버리겠습니다. 도시가 나타나면 사람을 태우느라 버스는 최대한 느릿 느릿 갑니다.  그러나 인가가 없는 길을 지나갈때는 거칠 것이 없이 쌔~~앵... ,벳남와서 이렇게 빠른 차는 처음 타 봤습니다 ^^.  아마 버스가 과속으로 붙잡히는 일은 없는지 ^^ 앞에 있는 차는 다 추월해 버립니다.  손님만 있으면 다 태우는 버스가 어떻게 회사 차로  갈때와  걸리는 시간이 같을까  평소의 의문이 해소가 되더군요.
 
버스 기사랑 차장이 외국 사람인 걸 알아보고 중국 사람이냐고 묻습니다. 중국 사람 이다 라고 하니 바로 " 니 하오 " 합니다.  저도 바로 "니 하오" ^^ ;; 더 물어오면 곤란한데 ^^;;
가끔 중국 사람이 버스를 타기는 하지만, 아직 한국 사람은  타는 경우가 거의 없기 때문에 저도 중국사람으로 보였나 봅니다. 언제쯤 이 버스 제가 다니는 회사 부근 길을 지나가냐니까  제가 타고 온 세옴 뒤에 따라오고 있었더군요.  나중에 알았지만 오후 6시30분정도까지는 하노이 가는 차가 있었습니다. 망할 세옴 아저씨 같으니라구..
 
대충 벳남 사람들과 어울려 노가리 까다 보니 7시 40분쯤 미딩 버스 터미널 도착, 그런대로 재미도 있고 모 출퇴근 할만 하단 자신감도 조금은 들고..
 
퇴근은 해 봤는데, 출근은 어떻게 하나 적지 아니 걱정이 되었던 모양입니다. 새벽 5시가 되기도 전에 절로 눈이 떠집니다. 아직은 어슴푸레한 새벽에 가능한 차림새를 간단히 하고 버스 정류장으로 향합니다. 너무 이른 새벽인지라 버스 정류장 까지 갈 세옴도 없는데, 어떻게 지난가는 오토바이 한대 잡아서 버스터미널에 간신히 도착.  5시30분쯤 된 시간인대도 버스 터미널 주변에는 이미 왁자왁자 하고, 꽃시장도 열리고 있고,  학생시장 (CHO SINH VIEN) 주변은 새벽 시장이 크게 열리고 있더군요.  난생 처음 와본 버스 정류장, 한국 처럼 창구가서 버스 티켓 사면 되는줄 알았더니 창구에 사람이 없네요. 흠.. 조금 두리번 거리는데, 호객행위 나온 차장이 어디 가냐고 묻습니다. 베찌 간다니까 자기차 타랍니다.  차장 손에 이끌려 버스에 오르고  늦어도 7시30분에는 회사에 닿겠다 안도. 버스에 오르자 마자 바로 출발해서 지각 걱정 덜어 버리고 더 안도 했는데, 메트로 있는 대 까지 잘 달리던 버스가 갑자기 속도를 줄이더니  어 방향을 틀어 버립니다.  어느 길로 갈라고 이러나 싶었는데, 알고 보니 손님이 안 차서 다시 한번 왔던 길로 돌아서 손님 태우러 간 것 이었습니다.  어영 부영.. 30분이 지나가고,  저는 지각 할 까봐 점점 초조해지는데, 능글능글 차장은 여유만만 입니다. 어제 퇴근할 때는 그렇게 쌩쌩 잘 달리던 차가 아침에는 왜 그렇게 느리게 가는지..왜 그렇게 태우는 사람은 많은지... 서기는 왜 그렇게 자주 하는지..
 
어찌어찌 회사에 왔을 때는 8시10분,  집에서 5시에 나와서 3시간 이상 걸려서 회사에 출근 한 것입니다.  그 시간이면  서울에서 전주까지 갈 시간이란 생각에 잠시 아득해 지면서, 과연 내가 버스로 출퇴근을 해 낼수 있을까 자신감이 팍 쪼그라 듭니다.
 
다시 퇴근 시간,  세옴 아저씨의 호객 행위를 웃음으로 무마하고, 걍 서서 버스를 기다립니다. 조금 있으니 상태 양호한 버스가 도착 됩니다.  에어콘 빵빵 차라서 그런지 중간에 " 콩 훗투억,(금연) 이라고 큼직막하게 적혀 있고, 좌석도 어제에 비해 배는 안락합니다. 도착도 어제 탔던 버스에 비해 20분은 빨리 합니다. 아 살만하다... 정말 이정도면 할만하단 란 생각이 들어서 아침에 쪼그라 들었던 자신감을 다시 회복,
 
작일의 행운 같던 퇴근길로 조금 회복한 자신감으로 다시 나선  출근길,  상태가 양호한 버스가 보이고, 목적지도 제가 가려는 곳입니다. 냉큼 올라 탑니다. 전날 버스 처럼 왔던길 다시 돌아가지도 않고 잘 간다 싶었는데, 어 다시 잘 모르는 길로 가는 거 같습니다. 큰길로 가야 하는데, 점점 시골길로 접어 듭니다. 창 밖으로 보이느니 옥수수 밭하고  개 돼지 닭  뿐 입니다. 정신 차리고 보니 이 버스가 목적지는 제가 가려는 곳과 같았지만 중간에 경유하는 곳이 다르더군요. 이미 탄 차라 어찌할 수도 없고, 조금 큰 도시가 나타나면 택시 타고 가야 겠다라  맘 먹고 있는데, 어쩜 그렇게 비포장 도로만 골라서 골짜기골짜기로만 골라 들어가는지, 택시 비슷한거는 보이지도 않습니다. 내가 지금 먼짓 하고 있나 울컥..하려는 것을, 이왕 이렇게 된 거  오지 여행 하는 셈 치고 즐기자 마음 먹으니 그런대로 버틸만은 했습니다.
 
한참을 골라골라 이상한 곳으로 가던 차가 드뎌 베찌 까지 26KM 라는 푯말이 보이는 곳에 이르렀고, 거기서 부터는 저도 아는 길이라 이제 조금만 더 가면 되는가 싶어 안도 했는데, 망할 놈의 차, 거기서 직진하지 않고 또 한사람이라도 더 태울려고 골짜기로 접어 듭니다. 우쨔냐 싶어 갈팡질팡 하는데, 차장 친구가 먼저 와서 맞은편에서 오는 직진하는 차로 갈아 타랩니다. 차비는 타로 낼 필요 없답니다.  직진하는 차로 갈아 탔는데, 차장이 버스 값을 받으러 옵니다.  두 차장끼리 분명히 요금 따로 받을 필요 없다. 그래 오케이 한다 어쩌구 저쩌구  나누는 얘기를 들었는데, 바로 쌩까고 걍 버스비 달랍니다. 우띠.. 이미 기진맥진일지라 싸우기 포기하고 달라는 대로 버스비 주고 제발 지각만 안하게 해달라고 바라고 있는데, 직진해서 조금만 더 가면 되는 길은 바꿔탄 차 마저도 돌아갈 채비를 합니다.  도저히 안되겠다 싶어  길목에서 뛰어 내려 세옴을 바꿔 탑니다. 쏴앙 달려 주길 원했던 세옴아저씨, 일전에 사고 나신 경험이라도 있으신지 너무나 안!전!운!전! 하십니다. 게다가 중간에 오토바이 기름 마저 떨어져서 기름 채워 넣고 다시 달립니다. 이미 정시 출근은 포기 하고 마음을 비웠지만, 아저씨 정말 너무 하시네요.. ㅠ.ㅠ
 
버스를 두번이나 갈아 타고, 흙먼지 날리는 산길을 세옴으로 달려 회사에 도착하니, 8시 20분,  첫날보다 10분 더 걸렸네요.
 
그런데 희얀한 것은 한국에서 3시간 넘게 버스 타고 어디 갔으면 잔뜩 피곤했을 몸이 너무 긴장해서 그런건지 그런대로 버틸만 하다는 거...
 
이틀간의 경험으로 퇴근은 할만 한데, 출근은 아직도 방법을 못 찾았고, 계속 요 모양 출근이라면 아마도 일주일도 못가서 자폭 하겠지요..
얼마나 이 무모한 도전을  더 할수 있을지 저도 모르겠지만 아직도 제가 알지 못하는 무슨 좋은 방법이 있을거란 생각에  몇번은 더 시도 해 볼 생각입니다.
 
 
아 그리고 이번의 버스 출퇴근 시도를 계기로  버스는 다  XE BUYT 인 줄 알았는데, XE BUYT 과 XE KHACH 이 있다는 것을 알게되었네요.XE BUYT 은 우리 나라 버스 개념의 진짜 버스이고,  외곽을 달리는 봉고차. 미니버스 등은  XE KHACH 인데, 이것은 약간의 돈만 있으면 버스 한대 사서 차장 고용하고 노선 개척 해서 다니는 것이라고 하더군요.  회사 있는 곳 까지 XE BUYT 만 들어 와도 좋겠다는 희망이 드네요..
 
  • ?
    etranger 2008.09.07 00:52
    무슨 해결 책을 강구 해야지.... 그거 어디 힘들어서 근무 하겠어요  ? 전 호치민 고밥에서 빈탄 까지도
    멀어서 죽겠구만.....
  • ?
    VINA 2008.09.07 01:19

    고생 이야기 보다 가족을 끔찍히 여기는게 더 각인 되네요...그 정도면 직장 근처 한 가족이 살 수 있는 적당한 집 임대하여 살거나 자동차 렌트하여 이용하는게 낮겠다는 생각이 드는군요...생각이야 모두 다르겠지만...

  • ?
    남호 2010.08.11 12:41

    정말 용기가 대단하신 분 같습니다.


교민 자유게시판

베트남 교민생활과 베트남 관련 주제의 글 등록 '자유게시판'

  1. notice

    [글쓰기 권한] 회원 등록 후 메일 인증이 이루어지지 않을 경우

    회원 가입시 등록하는 일부 메일은 계정에 따라 메일 인증 발송이 않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게시글 열람에는 회원 가입이 필요 없으나 게시글 등록을 위해서는 회원등록 후 인증이 필요합니다 회원 가입 후 메일 인증이 안 될 경우 ①닉네임(또는 아이디)와 가입시 등록한 ②메일 주소를 아래 카카오 채널이나 카카오톡 또는 ...
    Date2021.05.19 Category알림공지 By비나한인 Reply0 Views770
    read more
  2. No Image notice

    자유게시판 통합 이용 안내

    안녕하세요 비나한인입니다 그 동안 베트남에 진출한 업체나 교민들에게 다소나마 도움이 되는 측면을 우선 고려하여 구인구직 게시판, 지식(물고답하기) 계시판 등을 별도로 운영해 왔으나 사이트 메모리 용량을 과도하게 잡아 먹고, 그에 따른 과다한 트래픽 발생으로 사이트 운영에 어려움이 있어 이를 통합하여 자유게시...
    Date2021.05.18 Category알림공지 By비나한인 Reply0 Views671
    read more
  3. No Image

    올림픽에서 사라진 경기들

    지금은 사라져 버린 올림픽 경기 종목들인데 흥미 있길래 야후에서 퍼왔습니다~! 1. 밧줄 오르기 Rope climb (1896, 1904, 1924, 1932) 손을 이용해 밧줄 꼭대기로 가장 먼저 오르는 사람이 승리하는 경기 2. 한손 역기들기 One-hand weightlifting (1986) 현대의 씨름과 같지만 한손만을 이용해 역기를 들어야함 3. 줄다리...
    Date2008.08.23 ByVINA Reply1 Views6101
    Read More
  4. No Image

    하노이에서 민박을 해볼까 하는데, 숙박정보 등록된게 없네요.

    패키지로 여행을 하고, 연장하여 하노이에서 2박을 하려고 생각중인데요. 숙박 민박 등 정보가 없어요. 하노이에 사시는 한인분들이 정보좀 올려주시면 좋겠어요. 감사합니다.
    Date2008.08.24 By사차원 Reply4 Views8375
    Read More
  5. No Image

    베트남주재원 자녀들을 대상으로 한 개인교습 가능할런지요?

    안녕하세요 베트남에 거주하시는 분들의 자녀들을 대상으로 한 개인 또는 그룹지도가 가능한지 궁금합니다 대상은 초.중고이며 과목은 수학,과학입니다 정보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현재 인천에 거주하고 있습니다 kkcsb@hotmail.com
    Date2008.08.26 By다물 Reply1 Views6676
    Read More
  6. No Image

    질문

    배트남 여행 을가려고 준비 중 하고 있는데 기후가 언제가 좋은지 토막영어 로 가능한지 궁금하네요 혼자가려는데 치안상태 안전 할까요
    Date2008.08.26 By고물장사 Reply2 Views6034
    Read More
  7. No Image

    500불에 하노이에서 집 구하기

    요 며칠 하노이에서 집을 구했습니다. ^^ 집을 구하기까지의 과정입니다. 더 좋은 가격에 좋은 집을 얻으신 고수분들도 많으실텐데 괜히 나서는 것은 아닌지 살짝 걱정도 되네요.. 암튼 최근에 하노이에 집을 얻었습니다. 하노이에 집을 구하기 까지의 과정을 자랑겸 정보 공유겸 하자고 합니다. ^^ 베트남 거주 4년차, 이 ...
    Date2008.08.27 By한살 Reply5 Views15222
    Read More
  8. No Image

    호찌민에서 집을 임대하려고 합니다.

    호찌민 전 지역에서 아파트..혹은 독채를 임대하려고 합니다..조건은 방두개로..깨 깨끗하고 욕실달리면 되고..가격은 300---400만동좌우로,,위치는 상관없습니다..급히 구합니다....
    Date2008.08.28 By이해진 Reply1 Views6834
    Read More
  9. [드손 투우祭] 하노이에 사시는 분이나 여행 하시는 분은 구경해 보세요

    「드손 투우祭」개최  하노이에서 차로 2시간 반 정도의 해변의 마을 드손(Do Son)에서 금년도 투우제가 2008년9월8일(월)에 개최. 티켓은 투우장 창구에서 살 수 있지만, 드손 시내의 호텔에서도 미리 살 수 있답니다. 덧붙여 아래쪽 앞 자리는 박력 만점이지만, 소가 돌진해 와 위험 할 수 있답니다. 드손 경기장/San Van...
    Date2008.08.29 ByVINA Reply1 Views4722 file
    Read More
  10. No Image

    무모한 도전: 베트남에서 버스로 출퇴근 하기

    신문고를 두드리며 카풀을 찾고 있지만, 아직까지 못 찾은 관계로 하노이 미딩에서 베찌까지 버스로 출퇴근을 이틀째 시도 하고 있습니다. ^^ 오랜 이산 가족 생활 쪽 내고 같이 사는 것 까진 좋은데, 집과 회사가 너무 멉니다. 하노이 -베찌간 약 100km , 약 1시간 30~2시간 정도 소요, 택시 타면 요금이 80만동 정도 나오...
    Date2008.08.29 By한살 Reply3 Views6142
    Read More
  11. No Image

    비엣빌드 박람회(푸터 체육관)

    비엣빌드 박람회. 9월3일부터7일까지 푸터 체육관에서 건설 국제 박람회가 (비엣빌드 박람회) 개최될 것이다. 이번 건설 박람회는 국내 영업 420개사, 242 합작회사와 20개국에서 오는 외국 영업 138개사들이 거대 참가할 예정이다. 조직 위원회에 따르면 부스 2.200여개로 풍부한 건설 제품들이 전시될 것이다. 또한 건설 ...
    Date2008.08.31 By정보통 Reply0 Views3634
    Read More
  12. 다낭,매혹의 4 핸드 맛사지

    매혹의 4 핸드 맛사지 「Hong Yen SPA:온천」 로컬 느낌은 벗어나지 못하지만, 맛사지 기술은 상당한 수준.에스테사는 4명 밖에 없기 때문에, 여럿이 갈 때는 예약 확인 요 영어로 된 메뉴도 있으므로 안심하고 선택 할 수 있다.스페셜 메뉴에는, 화이트닝 외에, 여러 메뉴가 있으므로 체크 요...!  베트남 온천에서는 최...
    Date2008.09.01 ByVINA Reply0 Views8830 file
    Read More
  13. 하노이에서 중추절

    금년은 9월14일 하노이에서 중추절을 즐기자  베트남 중추절(Tet Trung Thu).2008년은 9월14일(일)(음력의8월15일), 베트남에도 중추절(추석)이 있다. 비롯 아이들을 위한 날로 됐지만, 전야에는, 제등을 든 아이들이 거리로 나와 걸어 다니고, 아이를 위해 선물을 사는 사람도 많다.그 때문에, 제사 용품을 파는 구시가의...
    Date2008.09.01 By하노이 Reply0 Views5016 file
    Read More
  14. No Image

    한국날씨

    오늘 수상스키 를타러 갔는데 물이 벌써차네요 한국에 날씨는가을로 접어 들어 벼가 익어가고 있어요
    Date2008.09.01 By고물장사 Reply1 Views7772
    Read More
  15. No Image

    메인 화면 좀 정리하려다...

    베트남은 휴일이라서 여유시간도 좀 있고 특별히 할 일도 없고 해서 열람하기 좋게 하려고 메인화면 정리 좀 하려다 소스(HTML)를 잘 못 만져 잠시 화면이 깨져서 당황하거나 의아하게 생각하신 회원님들이 계셨겠네요... 잠시마나 죄송합니다. 한밤중이나 새벽에 작업을 해야 하는데 별거 아니라 생각하고 만져다가 저도 당...
    Date2008.09.02 By관리자 Reply0 Views4761
    Read More
  16. 달랏(Dalat) 「달랏 사이공 호텔」 오픈

    「달랏 사이공 호텔」 오픈  달랏 중심지역에 객실수160실를 자랑하는 4성급호텔 「사이공 달랏호텔」이 오픈했다. 1실의 숙박료는, 슈페리어(32㎡/전19실) 60US$, 디럭스(34㎡/전109실)65US$, 쥬니어 스위트(54㎡/전5실)85US$, executive 스위트(68㎡/전22실)95US$등.모두 아침 식사 포함, 요금에는 별도로 세금10%와 서...
    Date2008.09.03 ByVINA Reply2 Views6564 file
    Read More
  17. No Image

    박찬익님 올려 주신 자료 이동했습니다.

    "2008년 시장리포트 시리즈 1"은 주식 섹션의 주식이야기로 이동했습니다. 확인해 주세요...^^
    Date2008.09.04 By관리자 Reply0 Views4594
    Read More
  18. No Image

    슈퍼리치가 캄보디아로 가는 이유

    최근 들어 중국 인도 베트남의 대안 투자 후보국으로 캄보디아에 대한 슈퍼 리치들의 관심이 서서히 높아지고 있다는 금융 전문가의 의견이 나왔다. 1일 한국경제신문의 한상춘 논설위원은 신문 지면을 통해 "현 시점에서 국내 금융회사와 투자자들은 그동안 투자를 집중해온 중국 인도 베트남이 어려운 상황인 점을 감안하...
    Date2008.09.05 By관리자 Reply0 Views4839
    Read More
  19. No Image

    박람회 정보좀 요....

    베트남 박람회 정보수집이 부실해서 손해를 본 사람입니다. 지난 8월 21일부터 24일까지 한국식품 박람회가 있었답니다. 그때 갔었더라면 한국음식을 한국식품점보다는 싸게 살수 있었을텐데.... 베트남에 저처럼 체류하시는 분이시라면 한국음식이 그리워지는 것은 당연할 것입니다. 모두가 정보를 공유하여 이런 안타까운 ...
    Date2008.09.07 Byhumen7 Reply2 Views3509
    Read More
  20. 전 수상 Pham Van Dong (1905-2000)기념관 오픈

    고 팜·반·동 전 수상의 기념관 오픈  중남부 쿠안가이성 인민위원회는 1일, 동성 모득군 구단마을에서 고 팜·반·동 전 수상(1906~2000년) 기념관 낙성식을 개최했다.동기념관은 면적2헥타르의 부지에 건설 되어 접객 시설, 전 수상의 활동을 기록한 문서 영화 상영실, 사진·소지품 전시실등이 갖추어져 있다.건설비는 200...
    Date2008.09.08 ByVINA Reply0 Views6189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07 Next
/ 107

Copyright VINAHANIN.com All rights reserved. Since 2006, E-MAIL: viethoasong@gmail.com. VINAHANIN CO.,LTD

Add: 2 Ton Duc Thang, Ben Nghe Ward, District 1, Ho Chi Minh City, VIETNAM.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