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0925104333.jpg

 

베트남 남 중부 해안 지역 다낭시 인민 위원회 Huynh Duc Tho 주석은 베트남 주재 한국 특명 전권 대사인 Lee Hyuk(이혁) 대사와의 만남에서 동시에 한국 총영사관 신설은 현재가 시기적절 하다고 지적했다.

 주석에 따르면 다낭시에서 한국 기업들의 투자 안건은 83건, 인가액은 2억 4461만 USD에 이른다. 또 시를 찾는 한국인 관광객도 최근 몇년간 크게 늘어났고 2016년 연간 45만명에 이르고 2017년에는 더욱이 +20~25%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이혁 대사는 관광뿐만이 아니라 거주 및 투자, 학업, 노동 등을 목적으로 다낭시를 방문하는 한국인이 늘어나면서 동시에 한국 총영사관을 신설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 발췌 번역 / 정리 - ⓒ 비나한인 http://www.vinahanin.com


 

베트남 진출,선택이 아닌 필수 !  「비나한인 종합 랜딩 서비스

베트남(전국) 법인설립, 공장설립, 투자 진출을 의한 선행조사, 시장조사, 임대공장, 공단입주선정, 주택 사무실 임대 아파트 부동산 컨설팅 등 베트남 비즈니스 관련 내용이나 투자 초기 필요로 하는 것에 대해 1차 무료상담을 받아 보시기 바랍니다.

- 비나한인의 모든 서비스 진행은 비나한인 소속(상주)의 변호사 등 각 부분 해당 전문가에 의해 직접 수행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