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계형’에서 ‘자기만족형’ 소비로 이행하는 베트남

- 계층 상승 욕구가 반영되고 있는 ‘과시형’ 소비에 주목 -

- 신흥 소비계층을 대표하는 젊은 소비층 급증 -

 

 

 

□ 계층 상승 욕구가 소비 성향에 반영

 

 ○ 베트남에서 자신이 중산층에 해당한다고 생각하는 소비자의 비중이 낮은 것과는 대조적으로, 이들은 계층상승 욕구가 반영된 소비행태를 보이는 것으로 조사됨.

  - ‘ANZ은행' 조사에 따르면 많은 사람이 중상류층에 편입되기를 희망하는 한편, 중상류층 소비 계층의 생활방식, 특히 소비행태를 따라하고자 하는 성향이 강한 것으로 나타남.

  - 일례로 중산층 이하의 소득 수준을 가진 소비계층에서도 본인 급여수준의 2~3배 가까이 되는 iPhone을 구매하는 경우가 적지 않음.

  - 실제로 베트남에서 iPhone의 매출은 2014년 초 3개월간 전년 동기대비 3배 증가하는 등 ‘자기만족형’ 소비행태가 눈에 띄게 증가하고 있음.

 

 ○ 이러한 성향은 비슷한 경제규모를 가진 아시아 다른 국가에 비해 베트남에서 상대적으로 고급 승용차가 많이 팔리는 현상에서도 엿볼 수 있음.

 

□ 신흥 소비계층으로 부상한 젊은 소비층에 주목

 

 ○ 신흥소비계층인 베트남의 젊은 소비층은 브랜드에 민감하며 소비 경험의 공유를 특징으로 함.

  - 베트남은 전체 인구 중 30세 이하 인구 구성비가 56%로 젊은 세대가 높은 분포를 보임.

  - 이 연령대 소비층은 특히나 브랜드에 민감하며, 본인이 직접 사용해본 경험 및 느낌, 의견의 공유를 중시하는 걸로 나타남.

.

 ○ 즉, 어떤 제품을 사용하고 그 제품의 브랜드는 무엇인지와 사용 후 느낌은 어떠했는지에 대해 서로 과시하는 것을 좋아하는 것이 특징

 

□ 현재보다는 미래의 소비력 증대가 기대되는 베트남

 

 ○ ANZ은행 아태지역 경제전문가 Glenn B.Maguire의 조사결과에 따르면, 현재 베트남 중산층 인구를 약 1700만 명으로 추정

  - 이는 전체 인구의 20%에 못미치는 수준임. 중산층 인구가 60%가 넘는 한국이나 대만에 비해서 현저히 부족한 수준임.

 

 ○ 구매력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도시화율에 있어서도, 현재 베트남은 전체 인구 중 34%만이 도시에서 생활하고 있어, 중국 51%, 인도네시아 52%, 일본 91%의 도시인구 비율에 비해 낮은 것으로 나타남.

 

 ○ 하지만 이는 그만큼 베트남이 소비시장으로서의 성장 잠재력이 크다는 뜻으로, 꾸준한 경제성장을 통한 도시화 비중 확대와 주요 소비 주체인 중산층의 증가가 기대됨.

  - ANZ은행은 향후 베트남의 중산층 인구가 2020년까지 매년 200만 명씩 증가할 것으로 예상

 

 

자료원: The Saigon Times, ANZ 아태지역 ‘베트남 소비층의 급증’ 세미나 참석 자료

 

 

 

 

=======================
비나한인 안내
=======================

 

베트남 투자 진출, 선택이 아닌 필수 ! 비나한인 투자 컨설팅」 
 

입지선정부터 법인설립까지 일괄 서비스 제공

베트남 관련 동일업종에서  10년 이상의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일관성 있는 선제적 컨설팅 제공과 전문 변호사, 통역 요원 상주로 최소 비용, 시간으로 최대의 결과치 돌출을 기대할 수 있는 전문 업체 입니다.
VINAHANIN CO.,LTD
.
공식 홈페이지: www.vinahanin.com  


상담/문의

-업무 시간: AM 8 ~ PM 5(토,일요일, 축일 휴무)
-방문 무료 상담: AM9~PM4(사전 미팅 선약 필수)

-베트남 국가번호 +84
-베트남: 0909 194 181(한국어/일어) / 028 6681 0114(베트남어/영어)
-한국에서: +84 909 194181(한국인 직통)
-이메일: viethoasong@gmail.com
-카카오톡 ID: vinahanin (무료 직통 통화 가능) AM 7~PM7

QR.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