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화장품시장 진출 체크포인트

- 시장 진출 전후 규제 변화에 관심 기울이고 준수해야 -

- 남성용 제품, 저소득층이나 지방 소비자를 위한 제품도 고려해볼 만 -

 

 

 

□ 베트남 화장품시장 현황 및 전망

 

 ○ 온라인뉴스 기업 VNEXPRESS에 따르면, 베트남 화장품 산업은 연간 15조 동(약 6억9200만 달러)의 매출을 올리는 대규모 시장임.

 

  그러나 시장조사 기업 Nielsen에 의하면 아직까지 베트남의 연간 1인당 평균 화장품 지출액은 4달러에 불과해 태국의 20달러에 비해 여전히 미미한 수준임. 또한 가처분소득 증가와 생활수준 향상에 따라 베트남인들의 외모와 미용관리에 대한 관심이 점차 높아지고, 이는 미용 및 위생용품 수요 증가로 이어질 전망. 따라서 인구 9000만 명의 베트남 화장품 시장의 성장 가능성은 매우 높다고 할 수 있음.

 

  Euromonitor International은 베트남 미용 및 위생용품 시장이 꾸준히 성장해 2018년이면 시장규모(매출액)가 31조5796억 동(약 14억5000만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한 바 있음.

 

베트남 미용 및 위생용품 시장규모(매출액) 전망

(단위: 10억 동)

E$$00000.jpg

자료원: Euromonitor International

 

□ 경쟁동향

 

  호찌민시 화장품협회에 따르면, 베트남 화장품시장에는 약 400개의 기업 및 단체들이 활동하고 있으며, 시장의 90%를 로레알, 시세이도, 클라란스 등 100여 개의 해외 브랜드들이 장악하고 있음.

 

  베트남 현지 화장품 기업들로는 Sai Gon Cosmetics, Thorakao, Lana, Lan Hao, Dong A 등이 있으나, 이들은 주로 저소득층과 주변국 수출을 목적으로 하는 제품 생산을 하고 있음.

 

  VNEXPRESS의 설문조사에 의하면, 현지 기업들의 제품은 대개 전통적인 유통채널인 시장에서 판매되는 반면, 해외기업 제품들은 주로 무역센터 또는 슈퍼마켓 등을 통해 판매됨.

 

□ 주목할 트렌드

 

  인기 제품군

  - 베트남 여성들은 화이트닝 효과가 있는 기능성 제품에 관심이 높아 화이트닝 제품이 전체 스킨케어 제품 시장의 70%를 점유하고 있음.

 

  제품 트렌드

  - 베트남 시장에서 눈에 띄는 화장품 트렌드는 ‘시간 절약형’ 제품과 ‘강한 지속력’이 있는 제품임.

  - 시간 절약형 화장품은 바쁜 현대인들의 수요를 충족시키는 제품들로, 개인 미용과 위생 관리에 들이는 시간을 줄일 수 있는 제품에 대한 베트남 소비자들의 관심은 날로 높아짐. 특히 스킨케어나 선크림 부문에서 시간 절약형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음.

  - 강한 지속력 제품은 워터프루프 립스틱, 워터프루프 매니큐어, 딥 모이스처라이저 등 효과가 오래 지속되는 고품질의 제품들을 의미함.

  - 이 외에도 친환경적인 제품 또한 베트남 소비자들의 관심거리가 되고 있음. 지속 가능한 발전이나 친환경 제품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면서 천연성분을 주로 한 제품, 제조과정에서 환경을 생각한 제품 등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며, 이러한 흐름에 따라 화장품 기업들이 베트남에서 신제품을 출시할 때 제품의 환경 친화적인 특징들을 집중적으로 마케팅하는 경우도 있음.

 

  잠재시장

  - Euromonitor는 2014년 10월 미용 및 스킨케어 제품에 관한 보고서를 통해 베트남 남성 소비자들이 남성용 화장품 제품에 대해 갖는 인식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고 밝힘.  화장품 제조기업들도 향후 베트남 남성 소비자 대상 화장품 시장의 성장잠재력을 높게 보고 있음.

 

□ 화장품시장에 대한 신규 규제: 파라벤 성분 금지

 

  베트남 보건부 산하 약품관리국(the Drug Administration of Vietnam, DAV)은 화장품 및 제약품에서 방부제로 널리 쓰이는 파라벤이 인체에 치명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보고 2015년 8월 1일부터 이소프로필파라벤, 이소부틸파라벤, 페닐파라벤, 벤질파라벤, 펜틸파라벤 등 다섯 가지 파라벤을 함유한 화장품의 베트남 내 판매를 금지함.

  - 파라벤은 유방암과 남성 불임의 원인이 되는 것으로 의심되고 있음.

 

  이에 따라 파라벤을 함유한 약 2100개의 수입제품과 142개의 베트남 현지제품이 회수조치 대상이 됐으며, 대상 기업 수는 231개사에 이름.

  - 이들 기업은 15일 안에 제품 회수를 완료해야 함.

 

  회수 조치가 내려진 수입브랜드로는 Kose, 랑콤, 로레알, 엘리자베스 아덴, Vichy, Olay, 라네즈, 더페이스샵 등이 있으며, 현지 브랜드로는 Thorakao, Victory, V-day, Yen Phuong 등이 있음.

  - 회수 조치가 내려진 화장품 종류는 스킨케어 제품, 메이크업 제품, 위생제품 등 매우 다양

 

  파라벤 금지 조치는 아세안 화장품 위원회(ACC, ASEAN Cosmetic Committee)의 규정을 준수하기 위한 것으로, 아세안 화장품 위원회에서는 파라벤을 보다 안전한 다른 성분으로 대체하기로 결정한 바 있음.

  - 베트남 약품관리국은 사전에 화장품 제조 및 판매기업에게 파라벤 사용이 금지될 것임을 통보하고 파라벤 함유 제품을 기업 스스로 회수하도록 권고한 바 있음. 동시에 각 성·시의 보건과로 하여금 다섯 가지 파라벤 성분을 포함한 화장품 제품 목록과 이들 제품을 공급한 기업 및 개인사업자 목록을 작성해 관리하도록 지시

 

□ 시사점

 

  지속 성장할 것으로 기대되는 베트남 화장품 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기업은 파라벤 금지와 같이 새롭게 도입되는 규제에 대해 관심을 갖고 대비할 필요가 있음.

  - 규제 준수는 제품의 시장 진출에 있어 필수적이기도 하지만, 진출 이후 제품의 브랜드 이미지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음에 유의해야 함.

 

  성장하는 베트남 화장품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하기 위해서는 시간 절약, 강한 지속력, 친환경성 등 시장 내 트렌드에 주목해 이를 적극 활용하거나 시장 내 새로운 트렌드를 형성해 시장을 주도해나갈 필요가 있음.

 

  프리미엄 제품 시장은 해외 고급 브랜드로 포화상태인 만큼 남성용 제품 등 틈새시장 공략이 필요하며, 향후 판매 확대를 위해서는 저소득층과 지방 소비자들을 위한 제품 시장도 고려해볼 필요가 있음.

 

  제품 홍보는 소비자와 직접 소통할 수 있는 마케팅 캠페인, 프로모션 이벤트, 소셜 미디어 등을 적극 활용할 필요가 있음.

  - 소비자와의 직접적인 소통 증가는 제품 및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과 충성도를 높이는데 효과적임.

 

 

자료원: Tuoi Tre News, Vietnam News, Euromonitor International 등 KOTRA 하노이 무역관 자료 종합


 

베트남 진출,선택이 아닌 필수 !  「비나한인 종합 랜딩 서비스

베트남(전국) 법인설립, 공장설립, 투자 진출을 의한 선행조사, 시장조사, 임대공장, 공단입주선정, 주택 사무실 임대 아파트 부동산 컨설팅 등 베트남 비즈니스 관련 내용이나 투자 초기 필요로 하는 것에 대해 1차 무료상담을 받아 보시기 바랍니다.

- 비나한인의 모든 서비스 진행은 비나한인 소속(상주)의 변호사 등 각 부분 해당 전문가에 의해 직접 수행 됩니다.